좌측메뉴보기

보도자료HOME > 도정소식 > 보도자료

소통을 통한 창의 도정을 이루겠습니다.

본문 시작

신학기 감염병 설사질환 검사 강화한다

대변인실 2016-03-04
신학기 감염병 설사질환 검사 강화한다【보건환경연구원】240-5211
-전남보건환경연구원, 수인성식품 매개질환 감시사업 집중키로-

전라남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양수인)은 신학기를 맞아 급속한 집단 발생과 위해 정도가 큰 수인성 감염병을 신속히 진단하고,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수인성식품 매개질환 감시사업을 강화한다고 4일 밝혔다.

수인성식품 매개질환 감시사업은 물이나 식품 가운데 세균, 바이러스, 원충에 의한 감염성 설사질환을 신속히 진단해 조기에 확산을 차단하는 사업이다.

특히 목포 한국병원, 목포기독병원, 순천현대병원, 영광엔젤청소년소아과의원, 장성 전대가정의원 등 전남 4개 지역 5개 협력병원에 내원한 설사 환자의 분변 검체를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감시할 계획이다.

주요 병원체 감시는 살모넬라, 쉬겔라 등 세균 10종과 노로바이러스, 아데노바이러스 등 바이러스 5종, 2개 분야 총 15개 항목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전두영 전라남도보건환경연구원 미생물과장은 “손 씻기 등 개인위생 강화가 감염병 집단 발병을 사전 차단하는 지름길이다. 감염된 조리 종사자는 증상이 회복된 후 최소 1주일이 지난 후 조리에 참여해 달라”며 “신학기를 맞아 상시 감시체계 구축 강화로 원인 규명률을 높이고 조기 탐지를 통해 도민의 건강을 보호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설사환자 354명의 분변에서 총 159건(45%)의 원인 병원체를 확인했다. 원인병원체는 세균 43건(27%), 바이러스 116건(73%)으로 세균에서는 병원성대장균이 17건(40%)으로 가장 많이 분리됐고, 바이러스는 노로바이러스가 34건(29%)으로 높은 분리율을 보였다. 세균은 연중 비슷하게 분리됐으나 바이러스는 2~3월에 집중 발생해 신학기를 맞아 손씻기 교육이 절실하다.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 전체게시물(27008) / 전체페이지(2701)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등 정보제공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파일 조회
27008 농업정책자금 대출이자 지원 절차 간소화NEW 대변인실 2017-01-21 12
27007 전남도, 시군과 관광객 5천만 시대 실현 협력NEW 대변인실 2017-01-21 12
27006 전남도, 복지시설 위문으로 훈훈한 설 분위기 조성NEW 대변인실 2017-01-21 13
27005 설 전후 AI 일제 소독 등 차단방역 강화NEW 대변인실 2017-01-21 10
27004 전남도, 올해 청년시책 71개 사업 2천 160억 투자NEW 대변인실 2017-01-20 34
27003 이낙연 도지사, 전남체육회 상임부회장 김홍식 교수 임명NEW 대변인실 2017-01-20 첨부파일 2개 39
27002 전남도, 숲가꾸기 설계감리시공 기술자 직무 교육NEW 대변인실 2017-01-20 32
27001 중소기업 육성자금 23일부터 추천 개시NEW 대변인실 2017-01-20 29
27000 전남 여성 고용률 60%로 끌어올린다NEW 대변인실 2017-01-20 첨부파일 1개 35
26999 남도 국악 한마당, 중국인 마음 사로잡아NEW 대변인실 2017-01-20 첨부파일 2개 34
처음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목록 마지막 목록
  • 콘텐츠 관리부서대변인실 (061-286-2192)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오.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의견등록